19년 만에 고향 금의환향… 마중나온 가족들

16세기 사림들의 일상은 어떤 것이었을까? 완고한 성리학적 질서가 자리잡아 가는 이 시기, 이들의 일상적 삶을 들여다보는 것은 당시 사림들이 추구한 삶이 어떤 것이었나를 살펴볼 수 있다.유희춘의 <미암일기>는 16세기 사림들의 세계를 들여다 볼 수 있는 타임머신이기도 하다. 유희춘은 유배에서 풀려난 후부터 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