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지방소멸’이라는 하나의 유령이 떠돌고 있다

몇십 년 전 일이다. 세계무역기구(WTO)에 반대하는 반세계화 운동이 한창일 때 국제소농연대기구인 ‘비아깜파시아’ 지도부가 우리나라에 온 적이 있었다. 칸쿤에서 ‘농업은 상품이 아니다’라고 외치며 자결한 이경해 열사의 투쟁을 익히 알고 있던 비아깜파시아 집행부는 한국의 농민들이 대단한 투쟁력을 갖춘 것으로 이해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