가슴 벌렁거릴 정도로 아찔한 관리도의 해안절벽길

시야에서 아파트 숲을 걷어내면, 크고 작은 산봉우리로 겹겹이 둘러싸인 곳이 대한민국 땅인 듯싶다. 산봉우리들은 동쪽에서 서쪽으로 오면서 높이는 낮아지지만 그 줄기는 바다까지 그대로 이어져, 우리는 이 봉우리들이 물 위에 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. 그리고 물 위의 봉우리들을 섬이라 부른다. 한국의 서해안은 수…

기사 더보기